트론과 스팀... 과연..

안녕하세요 햅뽀이입니다.

다들 이제는 아시겠지만 트론에게 스팀의 지분이 매각되었습니다. 왜 아직도 네드가 이 일을 메인으로 처리 하는지는 잘 모르겠으나, 저스틴과 네드 둘이서 쿵짝쿵짝해서 매매를 해버린 것 같은 생각이 드는군요.


주목해야할 요인들

개발인력 확충(아마도?)

가장 먼저 드는 생각은 정말로 부족했던 스팀의 개발자의 확충이 되지 않을 까 하는 기대감이 먼저 듭니다. SMT도 트론위에서 만들지 못하지는 않을 것이거든요. 물론 좀더 지연이 될 확률은 매우매우 높긴 하겠지만요. 하지만 장기적으로 봤을 때 개발자가 늘어나면 그만큼 더 많은 컨텐츠를 넣을 수 있게 되는 것도 확실합니다. 그동안 지지부진 했던 개발업무들이 조금은 더 빨리 개발이 되길 바래봅니다.

유저수 증가

원래 트론유저가 스팀잇 유저보다는 월등히 많긴 했었지요. 그런 인력들의 유입이 기대 됩니다. 암호화폐계에서는 본인이 투자했던 종목이 아닌경우 쉽게 눈길이 가지 않는 것이 현실입니다. 저만 그런가 했는데, 이야기를 들어보니 대부분이 그렇더군요. 스팀잇이 글만 쓰면 보상이 어쩌고 저쩌고 해봐도.. 지금까지 암호화폐에서 만들어 졌다고 사라져 갔던 수많은걸 생각하면, 일단 옥석가리기부터 해야해서 다시 공부를 해야하는 상황이 대부분이었죠.
스팀은 그나마 생긴지가 조금 되어서 그런 부분이 적을 진 몰라도, 가끔 다른 암호화폐쪽 커뮤니티에서 스팀에 대해 물으면 제가 생각했던 것 보다는 모르는 분들이 매우 많았습니다. 그런면에서 트론유저의 유입기대감은 확실히 장점으로 작용할 것 같습니다.

가격적인 측면

사실 이부분은 아직까지 판단하기는 쉽지 않은 것 같습니다. 단기적으로는 오를 것이라고 보는 분들이 많긴 하겠지만, 앞으로 트론에 넘어 갔을 때 인플레이션 율이 어떻게 되는지, 소각은 있는지 등 구체적인 내용이 나온 뒤라야 가늠이 될 것 같습니다.

스팀체인을 떠나고 트론체인으로 이용

지금까지 무려 스팀에서 3년이나 스팀체인 서비스를 개발했었는데요. 트론체인으로 아예 넘어가버리면 기존 스팀체인 자체를 사용하지 않게 될 것입니다. 일단 제 개인적으로 공부 했던 것이 다 Bye~bye~가 될 수 있을지도 ㅠㅠ
그리고 트론체인은 이용료가 있는 유료체널이기도 하지요. 그래도 그 수수료가 아주 적어서 크게 부담은 없다고는 합니다. 열공할 시간이 또 이렇게 강제적으로 다가오는 군요.

트론에서 발행한 스팀을 어떻게 활용할 것인가

이부분이 가장 중요 할 것 같습니다. 이제 트론기반 스팀이 발행이 된 다는 것인데요. 인플레이션율이 어떻게 되는지 기존 트론유저들에게도 스팀을 나누어 줄 수 있는 것 처럼 홍보 하는 것을 봤는데, 어떻게 될것인가.. 너무 퍼주면 기존 스팀유저들은.. ㅠㅠ


현재 제 개인적인 생각은 이정도 입니다.
이미 2시의 데이트, 저스틴과 네드의 만남이 끝이 났겠군요.
저의 허접한 의견이 아닌 추천저자분들의 상세한 분석글이 기대됩니다.

H2
H3
H4
3 columns
2 columns
1 column
9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