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AA, 어디로 가고 있나? (부제: 고인물을 벗어나기 위한 노력)

안녕하세요. 박세계입니다.

AAA를 포함해서 SCOT 사이트들, 더 나아가서는 스팀잇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대해 많은 의견들이 여전히 자주 오가고 있습니다. 다른 서비스는 AAA 팀이 당장 어찌 할 수 없으나, 적어도 AAA 사이트의 경우는 개선할 여지, 의지, 계획이 충만하기에 꼼꼼히 확인하고 있습니다.

특히, AAA 사이트에 올라오는 의견들에 대해서는 즉각적인 반응을 자제할 뿐 거의 모두 읽고 있습니다. 긍정적인 의견, 부정적인 의견, 직간접적인 비난들 모두 소중하며 진심으로 감사하고 있습니다. 번뜩이는 의견들도 많아 잘 적어놓고 기억하고 있으니 앞으로도 마구마구 자유로운 의견 부탁드립니다.

AAA는 이전 글에서도 언급했듯 앞으로 많은 변화가 있을 예정입니다. 언급된 이 변화들도 당연히 전부가 아니며, 이를 중심으로 지속적인 개선이 있을 것입니다.

계획대로 잘 진행되고, 실제 변화에 대해 커뮤니티 반응도 충분히 긍정적이라면, 차후 스팀잇 본사와 접촉하여 스팀잇 사이트의 변경 권한도 요청할 계획입니다. 스팀잇 사이트 변경 권한 요청은 수락이 될지 안될지 알 수 없으나 때가 되면 무조건 시도를 할 생각이며, 마냥 불가능하다고 보고 있진 않습니다.

JJM/AAA 팀은 그 시작인 3월 초 부터 지금까지 거의 매주 최소 한 번 오프라인 미팅을 갖고 있습니다. 어제도 봤습니다. 벌써 5개월이 다 되가네요. 20번 가량 꼬박 만나왔네요. 팀의 결속력을 위해서, 그리고 무엇보다 프로젝트의 방향점을 지속적으로 점검하고 개선하기 위한 최소한의 노력입니다.

최근 미팅의 메인 주제는 다들 고민하고 계시는 공통 이슈 중 하나인, '신규 사용자 유입'입니다. 긍국적 목표인 '신규 개인 및 기업 투자자 유치'를 위한 중요한 첫 단추입니다. 신규 사용자 유입 없이는 흔히 말하는 고인물에 머물것이며 서서히 저물어 갈것이 안봐도 비디오 입니다. 소중한 초기 투자자 분들을 보호하고 장기적이고 안정적인 가치를 제공할 수 있는 방안이 필요한 시점입니다.

저는 @virus707 님이나 @jayplayco 님과는 다르게 경제 논리나 비즈니스 관련된 부분은 암것도 모르기 때문에, 제가 할 수 있는 최선은 그저 서비스를 점점 좋게 개선하는게 전부라서 그에 집중하고 있습니다. 당연히 두분은 서비스 개선 및 외부로의 확장에 대해 저보다 훨씬 더 많은 고민을 하고 계십니다. 저는 그냥 거들 뿐.

앞으로의 계획은 지난번과 거의 동일하지만, 유료 결제 기능 등 추가 기능들을 미루고 다음과 같이 '사용성 개선에 초집중'하는 쪽으로 방향을 확실히 잡았습니다.

  1. 철저히 영화 중심으로 포스팅 노출 방식 전면 개편 (작업중)
  2. 페이스북/구글/네이버등 외부계정 연동
  3. 신규/기존 유저가 별다른 공부 없이 바로 사용할 수 있게 전반적인 사용성 개선

유료 결제 기능은 여전히 잠재력이 크다고 보지만, 많이들 우려를 표하신 것처럼 당장 영화리뷰 사이트에는 알맞지 않는 감이 있기도 하고, 지금 이순간 더 중요한 건 '사용성 개선'이라 판단했습니다. 누가 들어와서 딱 봐도 '아, 이건 얄짤없이 영화 리뷰 사이트구나' 라고 느끼게 하는게 첫번째 목표입니다.

다들 홧팅입니다. 감사합니다.

H2
H3
H4
3 columns
2 columns
1 column
16 Comments